정하용 경기도의원, 사립유치원 급식 지원일수 개선을 위한 정담회 실시

김용석 | 기사입력 2023/05/09

정하용 경기도의원, 사립유치원 급식 지원일수 개선을 위한 정담회 실시

김용석 | 입력 : 2023/05/09 [15:39]

[뉴스인오늘]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정하용 의원(국민의힘, 용인5)이 9일 도의회 사무실에서 사립유치원 무상급식 지원일수 개선을 위한 정담회를 개최했다.

 

▲ 정하용 경기도의원, 사립유치원 급식 지원일수 개선을 위한 정담회.


이날 정담회는 정 의원이 지난 달 21일 개최했던 ‘사립유치원 돌봄 기능 확대와 유아교육 내실화를 위한 정담회’에 이어서 사립유치원 현안 해결을 위해 열린 두 번째 정담회이다.

 

이 자리에는 사단법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 경기도회 한용호 사무국장, 김현주 감사, 재갈정란 기획국장을 비롯해 경기도교육청 학교급식보건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정담회에서 다룬 현안은 유치원의 평균 수업일수는 공립 182일, 사립 219일인데, 급식비 지원일수는 공립 188일, 사립 201일이기 때문에 사립유치원의 급식비 지원일수 조정이 필요하다는 내용이었다.

 

한유총 경기도회 임원들은 “임태희 교육감 취임 이후 평균 급식단가도 늘어나고 급식 지원일수가 1일 확대된 것은 다행이지만, 평균 수업일수 대비 급식비 지원일수가 공립은 6일이 남고, 사립은 18일이 부족하다”며, “해소를 위해 사립유치원의 급식지원 일수를 상향 조정해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에 도교육청 관계자는 “올해부터 급식 지원일수를 1일 확대하는데에도 막대한 재정이 투입되기 때문에 상당 기간 검토하고 숙고한 것으로 안다”며, “급식지원은 도교육청-도청-시․군이 재정을 분담하는 것이기 때문에 기관간 협의를 비롯해 재원 확보 방안 등 다양한 검토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하용 의원은 “도내 유치원 원아 중 70% 가량이 사립유치원에 다니고 있는데 공․사립별 원아 수와 비율을 고려해서 관련 예산을 편성하는 것을 검토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서 “오늘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며 서로 이해하는 계기가 된 것 같다”며, “공․사립 구분을 떠나 ‘모든 원아는 경기도의 자녀’라는 마음으로 단계적, 점진적, 포용적으로 개선되어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