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환 고양시장, 영국 캠던 비알아이·플렉설 방문…투자유치·창업육성 모색

캠던 비알아이와 협력 강화…한국분소 설치·푸드테크산업 유치 추진
스타트업 허브 ‘플렉설’, 혁신기업 ‘엠 스퀘어드’성공 사례 살펴
이 시장 “테크시티·플렉설 운영방식 경자구역에 접목…벤처·청년창업펀드, 기업지원시설 확충”

권애리 | 기사입력 2023/11/11

이동환 고양시장, 영국 캠던 비알아이·플렉설 방문…투자유치·창업육성 모색

캠던 비알아이와 협력 강화…한국분소 설치·푸드테크산업 유치 추진
스타트업 허브 ‘플렉설’, 혁신기업 ‘엠 스퀘어드’성공 사례 살펴
이 시장 “테크시티·플렉설 운영방식 경자구역에 접목…벤처·청년창업펀드, 기업지원시설 확충”

권애리 | 입력 : 2023/11/11 [10:00]

[뉴스인오늘]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10일 영국 캠던 비알아이(Campden BRI)와 플렉설(Plexal)을 방문해 고양경제자유구역 글로벌 선도 기업투자 유치 및 첨단산업 육성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스타트업 허브 플렉설 방문.


이번 출장은 지난 10월 캠던 비알아이 닉 버드(Nick Byrd) 부이사의 고양시 방문에 대한 답방이며 고양 경제자유구역 내 푸드테크 산업 활성화,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이동환 시장은 피터 히드리지(Peter Headrige) 캠던 비알아이 CEO를 비롯한 경영진과의 간담회에서 “고양특례시는 지난해 11월 JDS지구 약 940만평 부지가 경제자유구역 후보지로 선정되면서 자족기능 강화를 위한 가용토지 확보에 유리한 국면을 맞이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어서 “고양 경제자유구역의 5대 추진전략에 따른 클러스터 조성계획과 일산테크노밸리, 방송영상밸리, 킨텍스 제3전시장, CJ라이브시티 등 주변 연계혁신 개발사업의 우수한 입지를 기반으로 전후방 연관 산업을 결집시킬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시는 향후 고양 경제자유구역 내에 105년의 전통과 80개국 2500여개 이상의 회원사를 가진 캠던 비알아이의 한국분소 설치 및 푸드테크 조성을 위한 세부적인 사항을 논의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이동환 시장은 이에 앞서 최근 영국의 글로벌 ICT 기업과 스타트업의 중심지로 부상한 테크 시티(Tech City) 히어 이스트(Here east) 지구를 방문했다. 이 시장은 히어 이스트에 위치한 혁신센터이자 공유업무공간인 플렉설(Plexal), 포토닉스 및 양자기술 분야의 선도적 개발업체 ‘엠 스퀘어드’(M Squared)를 살펴봤다.

 

플렉설은 민간투자 스타트업 허브로 2017년 이후 급성장하여 500개 이상의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있다. 정부와 산업계, 스타트업 기업들의 기술 협력과 혁신을 이끌어낸 성공적 사례로 꼽힌다. 고양시는 내년 말 조성용지 공급을 앞둔 일산테크노밸리, 현재 준비 중인 벤처기업육성 촉진지구에 플렉설의 기업육성·창업지원 방식을 접목해 나갈 방침이다.

 

이 시장은 엠 스퀘어드의 설립자이자 CEO인 그레임 말콤 오브 박사(Dr. Graeme Malcolm OBE)의 안내를 받아 시설을 돌아본 후, 히어 이스트 내에 입주한 스타트업의 도전, 성장 경로, 고객·파트너와의 소통을 기반으로 한 기업 혁신과정 등을 경청했다.

 

엠 스퀘어드는 히어 이스트에 입주한 스타트업 기업이며 과학 연구 및 산업 응용 분야에 사용되는 레이저·현미경·양자 제품을 설계·제조해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 선데이 타임즈의 100대 혁신기업(Fast Track 100, Export Track 100)에 선정되는 등 영국을 대표하는 혁신기업으로 자리 잡았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테크 시티의 성공, 플렉설의 운영 기법, 입주기업에 대한 성장지원 사례를 고양경제자유구역에 접목해 고양벤처펀드·청년창업펀드 뿐만 아니라 입주기업의 집적과 협업 지원시설을 적극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